내로남불 작성일 : 2018.07.12
최근 청소년들의 유행어가 내가 못생긴 건 개성, 네가 못생긴 건 원죄.’

모 지역 도지사가 부인을 동반해 떠난 미국 출장에서

골프를 친 사실이 알려지자 내놓은 변명을 나열하며

“그야말로 내로남불이죠.”라고 꼬집었습니다.

모 전 지사는

“미국에서는 금요일 오후부터가 주말이라 문제가 없다,”

“아내는 공식일정과는 무관하다,”

“비공식 비즈니스 일정이었다.”라는 갖은 이유를 대며

출장 중 골프를 로맨스로 꾸미고자 안간힘을 썼다 합니다.



이렇듯 대한민국의 국민이라면 어린 청소년부터 성인까지

남이 할 때는 비난하던 행위를

자신이 할 때는 합리화하는 태도로 쓰이고 있습니다.



축구협회의 모 전무도 기자회견에서

"방송 3사 해설위원, 현장 어려움을 경험해야 한다.“

"그 친구들은 우리나라에서 축구로 많은 혜택을 받은 사람들이다.

현장이 얼마나 어려운지를 경험했으면 좋겠다.

꼭 현장 지도자나 감독으로 경험을 한다면 해설 내용이 깊어질 거 같다.

그런 훌륭한 사람들은 대한축구협회에서 일했으면 좋겠다.

문이 열려 있다."라고 말했다 합니다.



박지성, 이영표, 안정환은 유럽 빅 리그에서 겪어본 시스템에서

한국축구의 미래에 대해 개선해야 할 부분들을 본인들 소신에 맞게 해설한 것이며.

축구 혜택(?)을 받았기에 조심스럽게 언급을 한 것이나,

다른 해설자라면 축구협회에 관해

여과 없이 비판을 하지 않았을까 개인적인 생각을 가져봅니다.



대한민국의 축구가 쇠락하는 데는 여러 가지 이유가 있지만

크게 두 가지를 뽑아 볼 수 있습니다.

하나는 과도한 축구 규제로 인한 선수 개인의 정당한 이익추구의 제한을 받을 때이고

다른 하나는 이익집단 발호로 인하여 수입이 공정하게 분배되지 않을 때입니다.

현재 한국축구의 많은 어려움은 두 번째 이유와 더 관계가 큰 것 같다고 생각합니다.



한국의 축구 관련 관계자는 축구 성장에 기여한 것보다

과다하게 가져가는 특권층 이익집단이 여럿 존재합니다.

그 몇몇 집단이 이익성과를 많이 가져갈수록

다른 많은 사람은 적게 가져갈 수밖에 없는 구조입니다.

단 한 가지로 압축하자면 한국축구의 혁신적인 개혁 없이는

대한민국 축구는 더 이상 존재하지 않으며

세계 축구와도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추락할 것입니다.



비판을 수용하고 자기반성을 하는 축협.

변화하는 축협을 바라는 국민이 더 많다는 것,

순간을 모면하는 언행이 아니라 행동으로 보여줬으면 하는 축구협회로 거듭나길

축구를 사랑하는 국민의 한 사람으로 진심으로 기원해봅니다.




도전하십시오.

비쥬얼 유학의 축구 유학은 한국의 그 어느 축구에이전시와 축협보다

더 많은 남미의 파라과이, 아르헨티나, 영국, 스페인, 이태리,

독일, 프랑스, 캐나다 화이트캡스유스팀까지

전 세계 업체와 협업이 되어있어 축구 유학을 진행할 시,

본사에서 직접 축구 유학하는 학생들에게 1부 혹은 2부 팀의 스카웃터들에게

한 달에 1번씩 정기적인 트라이얼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설마라는 의구심을 하기 전에 제가 묻고 싶습니다.

단 한 번이라도 저희 업체에게 문의해보셨나요?

댓글리스트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번호 제목 파일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16 여름 축구캠프 - BC CSF컵(축구일정) 중,고등부 박성일 2017.03.21 1,171
15 2017 축구 지역 리그 (초,중,고) 라운드 결과 [3]  건지송 2017.03.17 1,296
14 스포츠 강국에서 스포츠 선진국으로 박성일 2017.02.20 972
13 김제중앙초등학교 학교운동부(축구) 지도자 모집 공고 김광민 2017.02.09 1,476
12 BC CSF컵 (축구 일정) 박성일 2017.01.24 1,020
11 용인시축구센터 직원 채용계획 공고  용인시축구협회 2017.01.13 2
10 2017년 제17회 강원도지사기 전국 얼음축구대회 <강원도 인제군> 김현이 2016.12.15 1,097
9 축구 동계캠프 모집 박성일 2016.11.18 1,122
8 축구 선수로 성공하기~~ 박성일 2016.10.11 1,263
7 스포츠심리의 중요성-스포츠는 심리전이다 박성일 2016.10.06 1,276